주말에 문 연 약국, 공적마스크 891만3000개 공급
주말에 문 연 약국, 공적마스크 891만3000개 공급
  • 강승지 기자
  • 승인 2020.03.28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적판매처 총 1362만여 개… 지난 주말 대비 늘어나
지역별로 약국 당 공급량 달라… 수도권은 400개

[발표] 28~29일 식약처 마스크 수급상황 브리핑

이번 주말(28~29일) 동안 약 1362만여 개의 공적마스크가 공급된다.

공적판매처를 통해 공급되는 마스크가 토요일인 28일은 1088만6000개, 일요일인 29일은 273만 개가 공급된다. 

3월 28일~29일 공적판매처 별 구입 가능양(사진제공=식품의약품안전처)
3월 28일~29일 공적판매처 별
구입 가능양(사진제공=식품의약품안전처)

따라서 이틀간 총 1361만6000개가 공급된다. 

세부적으로는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대구 ·경북지역에 32만 8000개, 약국 891만 3000개, 농협하나로마트에 14만 7000개, 의료기관에 149만 8000개가 공급된다. 

이는 지난 주말(21~22일) 1222만7000개 대비 138만9000개가 늘어난 셈이다.

김상봉 식품의약품안전처 바이오생약국장은 28일 마스크 수급 상황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특히 주말은 주중에 구매하지 못한 분을 위해 약국별 공급량을 늘렸다는 게 식약처 설명.

수도권인 서울・인천・경기는 400개, 대구・경북・전남・전북은 250개, 그 외 지역은 350개씩 공급됐다.

또, 식약처는 소형 마스크 97만 개를 약 1만6572개 전국 약국에 추가로 공급했다. 지난 18일부터 오늘까지 4회에 걸쳐 총 310만 5000개를 공급했다. 다음 주부터는 소형마스크 공급을 주 3회로 늘려 보다 쉽게 구매할 수 있도록 돕겠다는 계획이다.

주말 동안 마스크를 구입할 수 있는 곳은 전국 약국, 농협 하나로마트(서울·경기지역 제외)이다.

일부 공적판매처는 주말에 쉴 수 있어 휴일지킴이약국·농협하나로유통 홈페이지에서 운영 여부와 마스크 웹/앱에서 재고량을 확인 후 방문해야 한다.

끝으로 김상봉 국장은 "마스크가 필요한 분들에게 먼저 돌아갈 수 있도록 양보와 배려를 실천해주시는 국민들과 주말에도 마스크의 원활한 공급을 위해 애쓰는 모든 이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