쎌바이오텍, 지난해 매출 460억 · 영업익 58억 "4Q부터 점진"
쎌바이오텍, 지난해 매출 460억 · 영업익 58억 "4Q부터 점진"
  • 강승지 기자
  • 승인 2020.02.14 2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고형 할인점 매출 호조로 전분기 대비 4분기 실적 개선
쎌바이오텍 CI (사진제공=쎌바이오텍)
쎌바이오텍 CI (사진제공=쎌바이오텍)

쎌바이오텍이 지난해 주요 거래선의 이탈로 어려움을 겪었지만 해당 이슈를 제외하면 국내외 매출이 소폭 증가했다. 

쎌바이오텍은 지난해 연간 기준으로 매출액 460억원, 영업이익 58억원, 당기순이익 69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전년동기대비 각각 26.5%, 73.1%, 64.6% 하락한 수치다.

회사 측은 "지난해 주요 거래선이 이탈하면서 어려움을 겪었다"며 "해당 이슈를 제외하면 국내외 매출이 소폭 증가했고 특히 4분기 실적이 개선돼 긍정적"이라고 했다.

지난해 4분기는 매출액 123억원, 영업이익 16억원, 당기순이익 9억원을 기록했다. 전분기대비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각 17.1% 56.5%가 증가했다. 

다만 당기순이익은 외화환산손 영향으로 전분기대비 46.1% 감소했으나 2019년 전체로는 외화 강세에 따라 외환차익이 발생했다.

회사 관계자는 "4분기는 지난해 분기 매출 중 가장 좋았는데 창고형 할인점 매출 호조 덕분"이라며 "일정 수준의 매출을 넘어서면 영업이익이 크게 늘어나는 선순환 구조를 가지고 있는 만큼 올해는 매출을 늘려가는데 전사적 역량을 집중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쎌바이오텍은 올해 수출 확대와 기술 진보를 경영 화두로 삼았다. 

국내 프로바이오틱스 시장이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만큼 국내는 유통 채널 다변화를, 해외는 전략 지역을 선정해 수출을 통한 추가 매출 증대에 나서기로 했다. 

동시에 대장암 치료제 임상 1상 신청으로 바이오의약품 사업의 첫 관문을 넘겠다는 각오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