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W중외제약, 조기 임신진단 테스트기 '원큐 플러스업' 출시
JW중외제약, 조기 임신진단 테스트기 '원큐 플러스업' 출시
  • 김경애
  • 승인 2019.06.12 10: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리 예정일 5일 전부터 진단 가능, 정확도 99% 이상

JW중외제약은 조기 임신진단 테스트기 '원큐 플러스업'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마케팅 활동에 돌입했다고 12일 밝혔다.

원큐플러스업(사진 제공: JW중외제약)
원큐플러스업(사진 제공: JW중외제약)

원큐 플러스업은 임신을 하면 분비되는 융모성 성선자극호르몬(human chorionic gonadotropin, HCG)을 소변에서 측정해 임신 여부를 확인하는 체외 진단용 의료기기로,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다.

이 제품은 측정 감도를 높인 진단키트를 적용해 생리 예정일 4~5일 전에 검사가 가능하며, 검사 결과도 3분 이내 확인할 수 있다. 진단 정확도는 99% 이상이다.

JW중외제약 관계자는 "최근 노산이 늘어나는 추세로, 임신을 조기 확인하는 것이 태아 · 산모를 위해 중요하다."며, "편리한 고감도 임신 진단 테스트기라는 점을 내세워 마케팅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