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기식협회, 바이오코리아에서 '건강기능식품 존' 운영
건기식협회, 바이오코리아에서 '건강기능식품 존' 운영
  • 강승지
  • 승인 2019.04.18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낙연 국무총리도 방문해 제품 시식·산업계 목소리 청취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회장 권석형, 이하 건기식협회)는 지난 17일부터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고 있는 '바이오코리아 2019'에서 건강기능식품 존(Zone)을 성황리 운영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건기식협회는 우수 회원사 9곳 및 부설 한국기능식품연구원과 함께 대규모 부스인 건강기능식품 존을 꾸렸다. 

이낙연 국무총리(사진 오른쪽)가 ‘바이오코리아 2019’에서 건강기능식품 존을 방문해 권석형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장(사진 왼쪽)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국내 우수 건강기능식품과 기능성 원료, 제조 기술 등을 살펴볼 수 있도록 구성해, 다수 해외 바이어를 포함한 관람객들의 관심을 받았다고 협회 측은 설명했다.

이번 건강기능식품 존에 참여한 회원사는 한국기능식품연구원, 노바렉스, 서흥, 콜마BNH, 알피바이오, 주영엔에스, 비티씨, 락토메이슨, 샤인웰, 리서치멘토다.

특히, 첫날에는 이낙연 국무총리가 건강기능식품 존을 방문해 눈길을 끌었다. 이 총리는 건강기능식품 OEM, ODM 전문 제조기업 노바렉스의 원료개발 및 제조기술을 살펴보고, 노바렉스가 직접 개발한 기능성 원료로 만든 제품을 시식했다. 

또한, 개별인정형 원료 개발과 해외수출을 위한 정책 지원 필요성에 대한 산업계의 목소리를 들었다.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가 ‘바이오코리아 2019’에서 건강기능식품 존을 성황리에 운영하고 있다.

건기식협회는 행사 마지막 날인 19일까지 건강기능식품 존 운영과 더불어, △홈쇼핑 MD 초청 1:1 상담회와 △바이오잡페어 등 회원사 판로 개척 및 역량 강화를 지원할 수 있는 다양한 부대행사도 진행할 예정이다.

건기식협회 관계자는 "올해도 첫날부터 정부를 비롯한 많은 관람객이 몰려 건강기능식품에 대한 높은 관심을 다시 확인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국내 건강기능식품의 우수성을 알리는 데 앞장서 안정적인 시장 성장과 발전을 이끌어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