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웰빙, 장내 환경 개선 통한 비만치료법 제시
GC녹십자웰빙, 장내 환경 개선 통한 비만치료법 제시
  • 강승지
  • 승인 2019.07.08 11: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장과 비만 심포지엄' 개최

GC녹십자웰빙(대표 유영효)은 지난 6일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 호텔에서 '2019 장과 비만 심포지엄(Gut & Obesity Symposium)'을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가정의학과 및 내과 전문의 등 관계자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장과 비만'을 주제로 진행됐다.

강연자로 나선 가정의학과 전문의들은 '비만과 장내환경의 연관성', '미토콘드리아의 지방 분해 효과' 등 장내 환경 개선을 통한 비만치료 방법을 소개했다.

행사에는 호주 최초의 프로바이오틱스 제조기업 SFI사의 임원진이 참석하는 등 기존 식욕억제 중심의 비만치료와는 다른 치료 방향에 대해 관심이 높았다고 GC녹십자웰빙 측은 설명했다.

GC녹십자웰빙은 지난 2016년부터 SFI의 병의원 전용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가운데 대표 유산균 제품인 '프로바이오틱스 컴플리트 캡슐'을 국내 독점 공급하고 있다.

유영효 GC녹십자웰빙 대표는 "이번 행사는 단순한 체중 및 비만관리를 넘어 신체의 건강도 챙기는 영양치료의 개념을 소개한 자리"라며 "앞으로도 환자 중심의 영양치료 모델 개발을 위한 노력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했다.

한편, GC녹십자웰빙은 영양주사제와 병의원 전용 건강기능식품 등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