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전제 교정 기업 툴젠, 바이오의약품 개발 나선다
유전제 교정 기업 툴젠, 바이오의약품 개발 나선다
  • 홍숙
  • 승인 2019.04.11 15: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툴젠-엠비엠 MOU 계약 체결
바이오의약품 생산을 통한 새로운 사업모델 구축

툴젠(대표이사 김종문)과 식물발현시스템 기반 분자농업 기업 엔비엠이 ‘식물발현시스템 및 유전자교정 기반 바이오의약품 개발 및 생산 사업 협력’을 위한 상호양해각서(MOU)를 체결하였다고 11일 밝혔다.

두 회사는 이번 MOU 계약 체결을 기반으로 본격적인 바이오의약품 개발 및 생산을 시작할 예정이며, 다양한 분야에서도 사업 협력을 구체화하기로 하였다.

분자농업기술은 식물발현시스템을 이용하여 바이오의약품을 생산하는 기술이다. 식물발현시스템은 기존의 동물 기반 생산시스템 대비 바이러스 등 병원체가 전염될 위험성이 없고 생산 단가 측면에서도 경쟁력을 갖고 있는 첨단기술이다.

엔비엠 권태호 대표는 “엔비엠은 식물세포 무균배양 시스템을 이용하여 국내최초로 동물백신, 원료의약품 및 산업용효소의 산업화를 실현시켜 기술력과 성장 잠재력을 인정받고 있다”며, “툴젠의 유전자교정 기술을 접목하여 고부가가치 바이오의약품 생산을 통한 새로운 사업모델을 구축해 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툴젠 김종문 대표는 “툴젠과 엔비엠의 협력은 막대한 잠재력을 지닌 차세대 바이오의약품 생산 플랫폼 구축을 위한 시너지를 이끌어낼 수 있을 것” 이라며, “툴젠은 유전자교정 원천기술을 바탕에 둔 오픈이노베이션 정책으로 다양한 기관과의 협력을 통한 새로운 사업모델 개발을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