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인플루엔자 백신 2500만명분 출하승인키로
올해 인플루엔자 백신 2500만명분 출하승인키로
  • 최은택
  • 승인 2018.06.14 12: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 공급지원 계획 마련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올해 인플루엔자백신에 대한 국가출하승인과 조달구매 계획을 담은 ‘2018년 인플루엔자백신 공급지원 계획’을 마련해 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국가출하승인 제도는 백신 등 생물학적제제에 대해 제품 판매 전, 제조단위별로 국가에서 검정시험 및 「제조 및 품질관리 요약서」 등의 자료를 종합 검토해 제품의 품질을 확인하는 제도를 말한다.

국내 백신 제조사·수입사와 업무협조 체계 구축을 통해 접종시기에 따라 발생되는 백신의 일시적 부족 현상을 해소, 국민들이 원활하게 백신을 접종받도록 하기 위해 이번 공급계획을 마련했다고 식약처는 설명했다.

올해 국내용 계절인플루엔자 백신의 국가출하승인 양은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인 약 2천 5백만명 분으로 예상하고 있다.

안전평가원은 인플루엔자백신의 원활한 공급을 위해 국내 백신 제조사‧수입사 등을 대상으로 ‘2018년 계절인플루엔자백신 민원설명회’를 14일 갖는다.

주요 내용은 ▲국가출하승인 관련 규정 및 신청 방법 ▲제조 및 품질관리 요약서 작성 시 유의사항 ▲2018년 국가출하승인 신청 계획 ▲관납용 백신 조달계획 안내 등이다.

식약처는 올해 공급지원 계획을 마련해 계절 인플루엔자 유행에 대비한 백신 공급에 도움을 줄 것이라며, 앞으로도 원활한 백신공급과 철저한 품질관리로 안전한 의약품이 유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