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 11월 한달 간 '사랑의 헌혈증 기부' 캠페인
광동, 11월 한달 간 '사랑의 헌혈증 기부' 캠페인
  • 강승지
  • 승인 2018.11.16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혈병 소아암 어린이 돕기 위해 마련,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 전달

광동제약(대표이사 최성원)은 서울 서초구 본사 3층 강당에서 '2018 사랑의 헌혈 나눔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16일 밝혔다.

중앙대병원 헌혈센터와 함께 진행한 이번 행사는 백혈병 소아암 어린이를 돕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광동제약 임직원은 자발적으로 헌혈에 참여하고 자신의 헌혈증을 기증하며 환아들의 쾌유를 기원했다.

회사는 이날 행사 이후에도 11월 한달 간 사내 캠페인을 진행해 구성원의 헌혈증 기부를 독려할 계획이다. 직원들이 모은 헌혈증은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 전해질 예정이다.

이날 헌혈에 참여한 한 직원은 "연말을 앞두고 동료와 함께 봉사에 동참할 수 있어 기쁘다"며 소감을 말했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위해 임직원이 함께하는 다양한 봉사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광동제약은 구성원이 참여하는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이달 10일 회사 임직원과 가족은 서울 노원구 백사마을을 찾아 저소득층 가정에 연탄 1400여 장을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