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약, 남인순 의원과 약사·약국 정책토론회 개최
서울시약, 남인순 의원과 약사·약국 정책토론회 개최
  • 강승지
  • 승인 2018.10.11 21:5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고령화시대 만성복합질환을 가진 노인환자의 건강증진과 의료비 절감을 위한 약사·약국의 역할을 모색하는 공론의 장이 열린다.

서울특별시약사회(회장 김종환)와 더불어민주당 남인순 국회의원은 오는 16일(화) 오후 1시 30분부터 국회의원회관 제3세미나실에서 ‘초고령화시대의 약국·약사의 역할’국회 정책토론회를 공동 개최한다.

1부 주제 발표에서는 강은정 순천향대 교수가 ‘고령사회에서 약사 역할 우선순위 과제’, 장선미 가천대약대 교수가 ‘노인 약물 사용의 문제점과 약사의 역할’을 발표한다.

2부 토론에서는 신완균 심평원 상근심사위원을 좌장으로 김은영 중앙대약대 교수, 양재욱 삼육대약대 교수, 선우덕 동아대 교수, 고광선 대한노인회 서울지부 사무처장, 김예지 서울시약사회 학술이사, 윤병철 복지부 약무정책과장 등이 참여한다.

김종환 서울시약사회장은 “초고령화시대 약국의 미래는 노인에게 있다”며 “이전 정책토론회에서 노인질환의 예방·관리를 위한 전문적인 약료서비스가 가능한 약사·약국 정책이 마련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예지 학술이사는 “초고령화 시대에 국민건강 증진과 약사·약국의 새로운 보건의료 패러다임을 만들어내고 건강보험의 안정화에 기여할 수 있는 정책적 기반을 마련하는 데 함께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