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약, 감염병 속 약사 대응 가이드 제작 나서
대약, 감염병 속 약사 대응 가이드 제작 나서
  • 김홍진 기자
  • 승인 2020.05.22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대업 회장 “가이드 적극 활용해 코로나19 대응에 만전 기해주길”

대한약사회(회장 김대업, 이하 약사회)가 감염병 대응체계에 대한 약국 역할 가이드를 제공한다.

약사회는 22일 ‘약국 감염병 관리 가이드’를 배포, 약국 현실을 반영한 구체적인 역할을 확립하고 이를 바탕으로 약사직능 역할 강화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사태를 통해 약국이 지역사회 보건의료 안전망 내에서 예방과 관리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했지만, 기준이 정립되지 않은 상황에서 약사회는 가이드라인을 통해 명확한 기준을 제시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가이드라인은 연말 배포를 목표로 제작 중이며, 약사회는 우선 약국에 필요한 내용을 환자안전약물관리본부 홈페이지(www.safepharm.or.kr)에 안내한다는 계획이다.

주요 내용은 ▲약국 방문자와 유증상자를 구분한 감염증 예방 정보제공 ▲감염병 위험도 및 환자분류에 따른 상담 ▲약국방역 및 환경소독 등이며, 정부의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바탕으로 약국에서 활용할 수 있는 방역지침과 체크리스트 예시, 감염 고위험군(소아, 노인) 대상 예방가이드 등이 계속 업데이트될 예정이다.

김대업 회장은 “최근 코로나19 확진자의 약국 방문으로 인한 피해가 급증하고 있으며, 약사와 종업원뿐 아니라 제약회사 영업사원·배송기사·실습생 등의 약국 근무수칙 준수 및 출입 관리에 지속적인 관심과 주의가 필요한 상황이다”며, “가이드를 적극 활용하여 코로나19 대응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회원 약국에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