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약국, 필터 교체형 면마스크 '국민안심마스크' 판매
전국 약국, 필터 교체형 면마스크 '국민안심마스크' 판매
  • 강승지 기자
  • 승인 2020.04.10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약사회, 영세 봉제 공장 등 소상공인 지원 협약

대한약사회가 면 마스크 1장과 교체형 정전기 필터 4장으로 구성된 '국민안심마스크'를 전국 약국에 유통한다고 10일 밝혔다.

약사회와 국민안심마스크제작협의회는 지난 9일 KF80급 교체형 필터 4매가 포함된 '국민안심마스크'를 약국에 유통하기로 협약을 체결한 데 따른 것.

국민안심마스크는 면 마스크 1장과 일회용 정전기 필터 4장으로 구성됐다. 이중으로 된 무형광 순면 원단 사이에 필터 1장을 끼워넣어 쓸 수 있다. 

한국의류시험연구원에서 필터와 면 마스크의 안전성 및 유해성 검사를 통과했다. 필터의 분진포집효율이 83~87%로, KF80 보건용 마스크 수준의 효과가 있다는 게 협의회의 의견.

앞서 코로나19로 마스크의 수요가 크게 늘자 서울 동북권에 위치한 2000여 봉제업체들은 '국민안심마스크 제작협의회'를 조직한 바 있다. 세탁과 재사용이 가능한 면 마스크 제작을 시작해 가격과 기능을 모두 확보한 국민 제품을 선보이면서 약국 공급을 시작하게 된 것.

노양호 협의회장은 "이미 서울의 여러 지자체에 납품했으며, 이런 경험을 지역적 공급에 국한하지 않고 전국민 누구나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도록 해보자는 의견이 많아 대한약사회의 협조를 받아 전국 약국으로 공급을 시작하게 된 것"이라고 했다.

김대업 약사회장은 "면 마스크와 MB 필터를 결합한 제품으로 다양한 환경에서 필요에 맞게 사용할 수 있어 국민 선택의 폭을 넓혔다"며 "코로나 19로 경영상 어려움이 생긴 영세 봉제공장 등 소상공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면 좋겠다"고 했다.

공적 마스크 약국 유통을 책임지고 있는 지오영과 백제약품이 이번 '국민안심마스크' 유통도 책임진다. 두 회사는 국민들에게 마스크를 공급하는 역할을 약국, 약사회와 함께 충실히 하겠다고 밝혔었다.

한편, 국민안심마스크는 순차적으로 물량이 공급되어 다음 주부터는 약국 판매가 가능하다. 국민마스크를 제작하는 협의회에 따르면, 일 15~20만장 규모의 생산력을 갖추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