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의경 처장, 소비자단체와 '코로나19' 예방 협력안 논의
이의경 처장, 소비자단체와 '코로나19' 예방 협력안 논의
  • 강승지 기자
  • 승인 2020.02.13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로얄호텔서 주경순 협의회장 등 12개 단체 대표 만나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처장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처장

코로나19와 관련해 지난 5일 시행된 '보건용 마스크 및 손소독제 매점·매석 행위 금지에 대한 고시'로 가격인상, 매점매석 행위 등을 단속하는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소비자단체들을 만나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코로나19 협력방안 논의를 위해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회장 주경순) 등 12개 소비자단체와 함께 오는 13일 서울 중구 로얄호텔에서 '간담회'를 갖는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코로나19와 관련, 지난 5일 시행된 '보건용 마스크 및 손소독제 매점‧매석 행위 금지에 관한 고시'로 가격인상, 매점매석 행위 등 소비자 혼란을 막고자 소비자단체와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주요 내용은 ▲보건용 마스크 및 손소독제 매점매석 행위 신고센터 운영에 따른 협력방안 논의 ▲식품‧의약품 안전정책 추진 관련 협업 확대방안 논의 ▲식‧의약품 안전 관련 소비자단체 요청사항 의견수렴 등이다.

이번 간담회에는 이의경 식약처장을 비롯해 주경순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회장, 김천주 한국여성소비자연합 회장 등 12개 소비자단체 대표가 참석한다.

이의경 식약처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그 동안 식의약 안전관련 사건과 이슈가 발생할 때마다 소비자단체의 조언과 협조로 많은 현안들을 지혜롭게 극복할 수 있었다"며 "소비자단체의 애로사항이 있으면 해소 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할 예정이다.

아울러 식약처는 보건용 마스크 및 손소독제의 매점‧매석행위 금지를 위해 설치된 신고센터를 통해 소비자단체의 제보와 신고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