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 샌프란시스코 법인 설립… 글로벌 경쟁력 강화
보령, 샌프란시스코 법인 설립… 글로벌 경쟁력 강화
  • 강승지
  • 승인 2020.02.03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인명은 'HAYAN HELATH NETWORKS(하얀헬스네트웍스)'
법인장에 보령제약 글로벌사업본부장 최성원 전무

보령홀딩스가 미국 샌프란시스코에 현지 법인을 설립하고 본격 사업에 나선다. 법인명은 'HAYAN HELATH NETWORKS(하얀헬스네트웍스)'다. 

보령홀딩스는 지난달 22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 현지 법인을 설립하고 사무를 공식 개시했다고 3일 밝혔다.

이와 관련 보령홀딩스는 "미국 및 유럽의 글로벌제약사, 투자자, 초기 단계(early stage)연구개발 기업들과의 네트워크 구축과 정보 축적을 통해 효율적인 투자를 진행할 예정"이라며 "보령제약, 보령바이오파마, 보령컨슈머 등 사업회사와의 전략적 제휴와 협력 사업 등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강화하고자 현지 법인을 설립 했다"고 그 배경을 설명했다.

샌프란시스코는 미 캘리포니아주 제2의 대도시이자 미서부지역 대표적인 '바이오/라이프사이언스 관련 벤쳐와 투자의 허브'로 꼽힌다.

현지 법인 '하얀헬스네트웍스(HAYAN HEALTH NETWORKS)'의 법인장에는 보령제약 글로벌사업본부장인 최성원 전무를 임명했다.

초대 법인장 최성원 전무는 "AI, 디지털 등 경계가 사라지고 속도가 중요해지는 바이오헬스케어 산업의 경쟁력은 정보와 네트워크가 생명"이라며 "이제 첫 걸음이지만 보령홀딩스는 세계 최대 제약 시장이자 대학, 연구소, 전문인력, 자본 등 인프라를 갖춘 미국에서의 현지법인 개소를 계기로 네트워크와 정보축적을 통해 투자효율을 높이고, R&D 협력을 더욱 강화해 갈 것"이라고 향후 계획을 설명했다.

보령홀딩스 자회사인 보령제약도 지난 2016년 중국 북경에 법인을 세워 겔포스 판매망을 확대하는 등 현지 영업을 강화하고 카나브플러스, 듀카브(암로디핀복합제) 현지 임상 및 등록을 지원해오고 있다.

또한, 보령제약은 현재 개발 중인 항암신약 'BR2002(개발명)'의 미국 임상 1상 등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