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진, 제산제 '겔마' 리뉴얼… 14포 포장단위 신규 출시
삼진, 제산제 '겔마' 리뉴얼… 14포 포장단위 신규 출시
  • 강승지
  • 승인 2020.01.30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아야줄렌 성분 함유 "위장 질환 재발 막는 근본적 관리 가능"
신규 출시한 삼진제약의 제산제 겔마 현탁액 14포

삼진제약이 일반의약품인 제산제 '겔마'를 리뉴얼 출시했다. 기존 4포, 100포 두 가지 포장단위에 환자의 치료효과 증진과 편의를 위해 14포 단위의 패키지를 추가 발매했다는 게 삼진 측 설명이다.

삼진제약(대표이사 장홍순, 최용주)은 자사 일반의약품 제산제 겔마를 리뉴얼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겔마는 위염, 식도염, 가슴쓰림 증상을 겪을 때 위 점막 회복과 위산 억제, 가스 제거의 세 가지 효과를 볼 수 있는 구아야줄렌, 디메티콘 성분 일반의약품이다. 

항염작용을 하는 구아야줄렌은 위벽 염증과 속쓰림을 치료하는 역할을 하며, 디메티콘은 위벽이 헐었을 때 이를 감싸줘 외부 공격인자로부터 위벽을 보호한다. 

두 가지 성분은 위 염증 치료효과를 나타내며 위 점막 회복을 통해 단순 제산 작용이 아닌, 재발 위험을 낮춰주는 역할을 한다.

기존 제산제와 달리 마그네슘이나 알루미늄 등 금속염이 전혀 들어있지 않아 금속염이 유발할 수 있는 변비나 설사와 같은 부작용을 일으키지 않는 점도 겔마가 가진 장점이다. 

겔마의 식물 유래 캐모마일 성분은 과거부터 위장질환, 천식, 습진 등에 사용되어 온 성분으로, 약물에 예민한 사람이나 노약자, 임신부도 복용할 수 있다. 또한 겔 제형의 겔마는 박하 맛으며 스틱 포로 구성돼 입에 잘 묻지 않는 복용 편의성도 갖추고 있다.

겔마는 기존 4포, 100포, 두 가지 포장단위에 환자의 치료효과 증진과 편의를 위해 14포 단위의 패키지가 추가 발매됐다. 신규 출시된 14포 단위의 겔마는 위를 형상화 한 디자인에 점막이 회복되는 모습을 표현했다. 

또 특장점인 위 점막 회복, 염증 개선, 가스 제거의 효능 효과를 앞 부분에 픽토그램으로 제시해 소비자의 이해도를 높였다.

성재랑 삼진제약 컨슈머헬스본부 전무이사는 "음주, 스트레스로 위 점막 손상을 경험하는 젊은 층부터 위장병이 만성화된 중장년층 환자까지, 리뉴얼된 겔마를 통해 위장 질환의 근본적 원인을 치료할 수 있다"며 "국내 유일, 식물성 캐모마일 성분의 겔마는 제산제 시장에서 환자들의 좋은 선택지가 될 것"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