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제약 퇴장방지약 '코딜라트' 생산 재개
코오롱제약 퇴장방지약 '코딜라트' 생산 재개
  • 김경애
  • 승인 2020.01.16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노테롤브롬화수소산염 제조원 확보…"약가인상 지속 협의 예정"
코딜라트정(사진: 코오롱제약)
코딜라트정(사진: 코오롱제약)

코오롱제약의 퇴장방지의약품 '코딜라트정' 공급이 재개된다. 

16일 코오롱제약(대표이사 전재광)은 "코딜라트 주성분인 페노테롤브롬화수소산염의 제조원을 확보해 생산을 재개하게 됐다. 생산 재개와 관련해 식품의약품안전처와 협의를 마쳤고, 약가 인상도 지속해서 협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기관지 확장제인 코딜라트는 기관지 천식·만성 기관지염·폐기종·진폐증 등 질환의 기도폐쇄성 장애에 의한 여러 증상(호흡곤란 등) 완화에 효능·효과가 있는 전문의약품이다. 지난해 2월 원료 수급처를 찾지 못해 생산이 중단됐었다. 

퇴장방지의약품은 생산중단 등 공급 문제가 발생했을 때 반드시 식약처에 신고를 해야 한다. 이에 따라 코오롱제약은 2018년 12월 원료 단가 등의 문제로 인한 생산 중단을 식약처에 알린 바 있다. 
 
코오롱제약 관계자는 "이 원료는 국내에서 우리만 쓰고 있고, 제품 생산에 들어가는 양도 많지 않아 수급처를 확보하기가 쉽지 않다"며 "기존 원료수급사에서 가격을 올려 약가를 맞추기 힘들어졌지만, 퇴장방지약인 만큼 이익보다 생산을 우선시했고, 다른 원료사를 계속 찾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