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춘숙 의원, 18일 용인병지역 총선출마 공식선언
정춘숙 의원, 18일 용인병지역 총선출마 공식선언
  • 최은택
  • 승인 2020.01.16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지구청 광장서..."새로운 수지 이끌 적임자"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이면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을 맡고 있는 정춘숙 의원이 오는 18일 오후 2시 경기 수지구청 광장에서 용인(병) 지역 제21대 국회의원 출마를 선언한다.

여기서 '교통난 등 용인 수지지역의 현안을 해결하고, 새로운 수지를 위한 변화를 이끌어갈 적임자'라는 점을 강조할 계획이다.

16일 정 의원실에 따르면 그동안 용인(병) 지역(풍덕천동, 신봉동, 동천동, 고기동, 상현동, 성복동)은‘보수의 아성’이라고 할 만큼 자유한국당에서 4번 연속 이길 정도로 대표적인 보수 성향의 선거구로 평가돼 왔다. 더불어민주당 후보들이 고전했던 험지 중의 험지인 것이다.

한국여성의전화 상임대표를 지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인 정 의원은 2018년 10월 용인병 지역에 사무소를 개소한 뒤 매달 민원의 날 행사를 비롯해 각종 지역 현안 토론회 등을 개최하면서 지역 현안에 대한 주민들의 생생한 의견들을 수렴해왔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신분당선 요금 정상화 방안, 용서고속도로 대체도로의 필요성, 조정 대상지역 해제 등), 유은혜 교육부 장관(공립 유치원 신설 등 유치원의 공공성 강화 추진상황),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여성·청소년·다문화지원정책 등)은 물론 박원순 서울시장(서울지하철 3호선 연장 및 광역버스 증차 등 용인지역 교통난 해소) 등을 만나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해 노력했다고 의원실 측은 설명했다.

정 의원은 “그동안 용인 수지지역의 도시화는 날로 커지고 있지만, 내실있고 짜임새있는 발전을 하지 못해 극심한 교통난 등 지역문제가 넘쳐나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이를 제대로 해결한 사람이 아무도 없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새로운 수지를 위한 수지의 변화가 시작될 때라고 생각한다. 제21대 국회의원 선거가 그 변화의 기회이다. 수지 변화의 시작, 정춘숙이 이끌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한편 정 의원은 20대 국회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국회의원인 정 의원은 더불어민주당 유치원・어린이집 공공성 강화 특별위원회 위원, 더불어민주당 검찰개혁특별위원회 위원,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 등으로 활약했다. 상임위는 보건복지위와 여성가족위(더불어민주당 간사)에 속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