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올바이오파마 창립 이래 '최대 실적' 달성
한올바이오파마 창립 이래 '최대 실적' 달성
  • 김경애
  • 승인 2020.01.16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매출 1085억(+18.1%)·영업이익 169억(+207.2%) 기록
기술료수익·의약품 판매 증가로 매출·수익성 상승

한올바이오파마(대표 박승국·윤재춘)는 지난해 매출 1085억원·영업이익 169억원(별도 기준)을 기록했다고 16일 공시했다.

이는 창립 이후 사상 최대실적이다. 기술료수익 증가·의약품 판매 확대로 매출은 전년 대비 18.1%(166억원), 영업이익은 207.2%(114억원) 증가했다.

2017년 스위스 로이반트(Roivant Sciences)·중국 하버바이오메드(Harbour BioMed)에 기술수출한 바이오신약 HL161과 HL036의 기술료 수익은 전년 대비 66억원 증가한 127억원을 기록했다. 아울러 노르믹스·엘리가드·알파본 등의 제품 성장에 힘입어 의약품 판매 매출은 90억원 오른 897억원이 반영됐다. 

기술료수익은 2017년 45억·2018년 61억·2019년 127억으로 지속적으로 증가 중이며, 영업이익률도 2017년 4.1%·2018년 6.0%·2019년 15.6%로 수익성이 크게 향상되고 있다.

표: 한올바이오파마(금융감독원)
출처: 금융감독원(한올바이오파마 표 제공)

한올바이오파마 관계자는 "핵심자산인 HL161·HL036이 기술수출된 이후 마일스톤 등 기술료수익이 증가하며 수익성 향상이 나타나고 있다"며 "올해도 이뮤노반트(Immunovant)와 하버바이오메드(Harbour BioMed)로부터 추가 마일스톤이 예상돼 실적 향상을 견인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