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마리서치, 중국 이씽과 '리쥬란' 독점 공급계약 체결
파마리서치, 중국 이씽과 '리쥬란' 독점 공급계약 체결
  • 김경애
  • 승인 2020.01.13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향후 3년간 240억원 공급 "중국 시장 지속적 성장 기대"
정상수 파마리서치프로덕트 회장(오른쪽)과 이씽 Even Wang 회장(사진: 파마리서치프로덕트)
정상수 파마리서치프로덕트 회장(오른쪽)과 이씽 Even Wang 회장(사진: 파마리서치프로덕트)

파마리서치프로덕트(대표이사 정상수·안원준)가 중국 에스테틱 수입·판매 전문기업 Yxintent(이씽)과 중국 내 리쥬란 독점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13일 회사에 따르면, YXintent은 리쥬란의 허가·수입 공급을 책임지며, 판매는 YXintent과 중국 최대의 제약 유통사 시노팜·화동닝보 등 3사가 공동으로 전개한다. 화동닝보는 중국 현지 시장점유율 1위 품목인 LG화학의 히알루론산 필러 제품 '이브아르'를 독점 판매 중인 회사다.  

파마리서치프로덕트 관계자는 "리쥬란은 국내에서 대형 에스테틱 품목으로 자리잡았다. 특히, 지난해 싱가포르 등의 인허가를 통해 아시아 시장 수출이 급속히 증가하고 있다"며 "가장 중요한 시장인 중국은 3년의 고심 끝에 이 분야에 정통한 최고의 사업 파트너와 계약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번 계약을 통해 리쥬란의 브랜드 인지도를 국제적으로 공고히해 세계적인 에스테틱 품목으로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수출 공급계약 조인식은 지난 10일 파마리서치프로덕트 정상수 회장과 Yxintent Even Wang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파마리서치프로덕트 판교 사옥에서 진행됐다. 

계약기간은 총 5년이다. Yxintent은 중국 의료기기 등록일로부터 3년간 240여억원에 달하는 제품 등을 수입하게 된다. 공급계약 품목은 안면부 전체 시술이 가능한 리쥬란을 비롯해 눈가·눈 밑 잔주름 등 얇은 피부 시술에 최적화된 리쥬란 i·리쥬란 HB, 주름·흉터 개선 등에 효과적인 리쥬란 s 등 4종이다.

양사는 리쥬란 효능·효과에 대한 국내의 우수한 사용 경험·노하우가 전달돼 중국 현지에서의 원활한 제품 판매가 이뤄지도록 국내 제품 교육 전문가들을 중국에 파견하는 등 인적·물적 교류도 실시하기로 했다. 

한편, 리쥬란은 동해안으로 회귀하는 연어의 생식세포에서 추출한 재생 조직 성분인 폴리뉴클레오티드(DNA)를 원재료로 사용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