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약, 사회약료 방문·교육 서비스 '온라인 전산화' 추진
경기도약, 사회약료 방문·교육 서비스 '온라인 전산화' 추진
  • 강승지
  • 승인 2020.01.09 14: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관협력사업, 지난해 사업결과 평가 · 올해 사업계획 논의

경기도약사회가 지난해 대관협력사업 결과를 평가하고 올해 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올해는 사회약료 방문서비스와 교육서비스에 대해 '온라인 전산화시스템'을 구축해 업무 효율성과 타 직능간의 협업 체계를 확립할 예정이다.

경기도약사회(회장 박영달) 대관협력사업TFT(팀장 조양연, 간사 안화영)는 7일 첫 회의를 개최해 2019년도 사업결과 평가와 2020년 사업계획을 논의했다.

특히 경기도약사회를 비롯한 31개 시군약사회는 지난해 총 990여건, 2500여회 방문약료서비스를 진행했고 사회약료 교육서비스는 총 1890여회 진행한 것으로 집계됐다. 

아울러 경기도약이 지난해 경기도 관내에서 진행한 사업은 ▲의약품안전 환경조성사업(경기도) ▲커뮤니티케어 사업(보건복지부) ▲올바른약물이용지원사업(건강보험공단) ▲DUR 교육 사업(심사평가원) ▲공공심야약국 운영 사업(경기도) ▲경기도 종합재가센터 사회약료(방문)서비스 사업(경기복지재단) ▲경기도재가노인 사회약료 방문서비스 사업(경기도재가노인복지협회) ▲대약 약바르게 알기지원 사업(식약처) ▲지자체 의약품안전사용 및 약물오남용 사업(지자체) ▲ 의약품안전사용위원회 사회약료 교육서비스 자체 사업 ▲시군 약사회 사회약료 교육서비스(의약품안전사용 및 약물오남용 교육)사업 등으로 총 11개다. 

경기도약은 올해 사업 방향으로 ▲사회약료 방문서비스 지역 확대 ▲주요 평가지표의 발굴 ▲사회약료 방문서비스의 데이터화 ▲온라인 교육 앱 활성화 및 전문약사 양성 등을 제시했다. 

사회약료 교육서비스(의약품안전사용 및 약물오남용 교육) 등에 대해서도 ▲체험형 교육 확대 ▲직능군(요양보호사 등)에 대한 교육 확대 ▲전문약사 양성교육 확대 등을 논의했다.

사회약료 방문서비스와 교육서비스에 대한 온라인 전산화시스템 구축을 통해 업무의 효율성과 타 직능간의 협업 체계 확립 등을 강화할 예정이다.

또한 지난달 경기도의회에서 통과된 '사회약료서비스 활성화 지원 조례'에 대해 올해 홍보와 사업을 통한 일반화에도 매진하기로 했다.

박영달 회장은 회의에서 "지난 19년 사업 결과를 보면서 각 지역에서 묵묵히 약사 직능을 위해 수고하신 많은 약사회원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며 "2020년에는 사업의 확대뿐만 아니라 학교약사 등 약사직역 확대를 위해 보다 정진할 것"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