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비케어도 약국 키오스크 출시, '효율화' 돕는다
유비케어도 약국 키오스크 출시, '효율화' 돕는다
  • 강승지
  • 승인 2019.10.31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약국용 EMR '유팜' · 자동조제기 '유팜 오토팩' 등과 연동 기능 제공
접수 및 결제 기능 집중, 가격 경쟁력 강화… 동급 제품 대비 최대 5% 저렴

유비케어(대표이사 이상경)가 약국 무인접수 솔루션 신제품 '유비 키오스크'(UB KIOSK)를 출시했다.

유비케어의 유비 키오스크는 처방전 접수와 비용 결제 시스템을 갖춘 제품으로, 환자 및 보호자는 대기 시간을 줄일 수 있고 약사는 환자와의 복약 상담에 집중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부수적이거나 불필요한 기능은 제외하고 무인접수 본연의 접수 및 결제 기능에 집중함으로써, 기존 제품 대비 가격 경쟁력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출시돼있는 동급 제품 대비 최대 5% 저렴하다.

또한 유비케어의 약국용 EMR(전자의무기록) 솔루션 '유팜', 자동조제기 '유팜 오토팩' 등과의 연동 기능은 타 제품과 차별화된 유비 키오스크의 강점 중 하나다. 연동 기능으로 '접수와 결제, 조제, 약봉투 출력'까지 논스톱 진행이 가능해 약국 업무의 효율성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테이블형 모델 'UB-K7'과 스탠드형 모델 'UB-K7S'의 두 가지 제품 라인업을 갖추고 있어 약국 환경에 따라 적합한 모델을 선택할 수 있으며, QR 바코드 시장 점유율 1위의 바코드 기술력을 적용해 바코드 인식의 속도와 정확성도 높였다.

이상경 유비케어 대표이사는 "유비 키오스크를 통해 환자와 약사 모두의 편의성이 높아져, 약사는 복약상담 등 본연의 업무에 집중할 수 있고 환자는 더욱 높은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면서 "유비케어는 약국 자동화 산업의 선도 기업으로서 약국의 업무 환경 개선을 위해 기술 개발 및 신제품 출시를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회사는 국내 대기업 및 대형 가맹점 납품 실적을 보유한 한국전자금융과 제휴해 365일 운영되는 통합콜센터 70여 명의 상담원과 전국 28개 지사 230여 명의 키오스크 전문 A/S 인력을 운영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유비케어 콜센터(02-2105-5002)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제품은 11월 3일 코엑스에서 열리는 팜엑스포에서 처음 선보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