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스틱 프리 선언한 유우평 대표 "다음은 한풍제약"
플라스틱 프리 선언한 유우평 대표 "다음은 한풍제약"
  • 김경애
  • 승인 2019.08.22 18:5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우제약 지용훈 대표 지목으로 캠페인 동참
다음 주자로 한풍제약 조인식·조형권 대표 추천
유우평 유영제약 대표(우측 가운데)와 임직원들이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캠페인에 동참했다(사진: 유영제약)
유우평 유영제약 대표(우측 가운데)와 임직원들이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캠페인에 동참했다(사진: 유영제약)

유영제약 유우평 대표이사가 대우제약 지용훈 대표의 릴레이 바통을 이어받아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캠페인에 동참했다.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는 플라스틱 제품과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해 세계자연기금(WWF)와 제주패스가 공동 주관한 친환경 릴레이 캠페인이다. 일회용 컵 대신 텀블러를 사용하는 사진을 SNS에 인증하고 다음 참여자를 지목하면 1건당 1000원씩 적립되는데, 캠페인용 텀블러 제작과 제주도 환경보전활동 및 세계자연기금 등에 쓰인다.

유영제약은 2018년부터 '건강한 지구를 함께 만들어요'라는 주제로 임직원들과 함께 개인 머그컵 사용 캠페인을 실시해왔다. 또, 수도절약 캠페인, 종이절약 캠페인, 전기절약 캠페인 등 매분기 환경 캠페인을 시행해 자원 낭비를 방지하고 환경보전에 대한 직원 의식 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유우평 대표는 이번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캠페인의 다음 참여자로 한풍제약 조인식·조형권 대표를 추천했다.

유 대표는 "플라스틱 쓰레기가 환경오염과 인류 건강을 위협하는 주범으로 떠오른 가운데 이러한 환경운동이 우리와 같은 기업을 시작으로 지역사회와 국제사회로도 널리 퍼져나가길 바란다"면서, "이번 캠페인을 계기로 임직원들과 함께 환경보호에 더 큰 관심을 기울이고 사내에서 다양한 환경 캠페인을 적극적으로 전개해나가겠다"고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