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제약·쥴릭파마, '카나브 아카데미' 진행
보령제약·쥴릭파마, '카나브 아카데미' 진행
  • 김경애
  • 승인 2019.07.29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남아 시장, 카나브 처방 증대 전력

보령제약은 쥴릭파마와 26일부터 27일까지 양일간 필리핀·싱가포르·태국·말레이시아 순환기계 주요 처방의 45명을 초청해 보령제약 예산캠퍼스 투어와 카나브 임상데이터 강의, 각국 환자 처방사례를 공유하는 '카나브 아카데미'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사진: 보령제약
사진: 보령제약

이번 아카데미는 각국 처방의에게 스마트팩토리인 보령 예산캠퍼스에서 생산되는 카나브 신뢰도를 제고하고, 카나브 임상데이터와 각국의 실처방 사례 공유를 통한 브랜드 이미지 제고를 위해 기획됐다.

보령제약과 쥴릭파마는 2017년 1월부터 동남아시아 주요 5개국인 싱가포르·말레이시아·인도네시아·필리핀·베트남 주요심장내과 전문의 6명으로 구성된 자문단 미팅과 2017년 아시아태평양 심장학회(APSC) 심포지엄을 진행하는 등 카나브의 성공적인 시장 안착을 위한 준비를 착실히 진행해왔다. 

현재 카나브는 싱가포르(2018년 7월), 말레이시아(2018년 8월), 필리핀(2019년 4월), 태국(2019년 6월) 4개국에서 처방이 이뤄지고 있다. 

쥴릭파마 동남아지역 메디컬 책임자 마크 앤서니 리베라 박사(Dr. Mark Anthony Rivera)는 "카나브의 다양한 임상 데이터는 고혈압 환자의 혈압 조절·안정적인 혈압 관리를 통해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을 줄 수 있다. 또, 안전성·내약성, 보령 예산캠퍼스 스마트 공장에서 제조되는 품질의 우수성이 더해져 처방의들에게 신뢰성을 더욱 높여줄 것"이라고 했다. 

또한, "적극적·윤리적인 의료 마케팅을 통해 동남아 시장에서의 처방 성과를 높이는 한편, 카나브의 브랜드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임상·처방 대상 교육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할 것"이라고 했다. 

보령제약 이삼수 사장은 "의약품 처방의 시작은 제품 신뢰도와 우수한 임상 데이터"라면서, "앞으로도 쥴릭파마와의 강력한 파트너쉽을 통해 제품 신뢰도와 우수한 임상데이터를 알릴 다양한 마케팅을 공동 진행해 동남아 시장에서 성과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했다.

현재, 동남아에서는 카나브플러스와 듀카브 발매 허가가 진행 중이며, 올 하반기에는 멕시코에서 듀카브가 발매될 예정이다. 또, 내년 상반기에는 과테말라, 도미니카공화국 등 중앙아메리카 국가에서 카나브가 발매될 예정이다. 이와 관련, 보령제약은 "글로벌 시장에서 카나브의 성장이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