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진제약 '맞다, 게보린', 누적판매 36억정 돌파
삼진제약 '맞다, 게보린', 누적판매 36억정 돌파
  • 김경애
  • 승인 2019.07.26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0년 간 국민 진통제 대명사 자리매김"

'맞다 게보린.' 삼진제약 해열진통제 '게보린 정'이 출시 40년 만에 누적판매 36억 정을 돌파했다. 

삼진제약은 26일 "게보린은 1979년 출시된 이후 효과 빠른 진통제로 명성을 떨치며 소비자의 필수 상비약이자 국민 진통제로 자리매김해왔다. 이 기간 판매된 정제 수는 약 36억 정으로, 10정 케이스 크기인 11.8cm로 환산하면 지구둘레 4만여km 한 바퀴에 달한다"며, "이 같은 기록은 마케팅은 물론 판매로 검증된 품질력이 뒷받침됐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회사 측에 따르면 게보린은 세 가지 복합 성분으로 신체 통증과 발열증상을 조절해 빠른 진정 효과를 나타내 두통뿐만 아니라 치통, 생리통, 근육통, 신경통 등 통증 억제에도 효과적이다. 

'한국인의 두통약', '맞다 게보린' 등 친근감 있는 광고 문구는 게보린의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는 데 기여했다. 게보린은 '한국소비자포럼'과 미국 브랜드 컨설팅사 '브랜드키'가 공동 조사한 '2019 브랜드 고객충성도'에서 진통제 부문 1위 브랜드에 4년 연속 선정되기도 했다.

삼진제약 관계자는 "한국인의 두통약으로 명성을 이어온 게보린이 소비자 선택을 받아 진통제 시장에서 의미 있는 기록을 세울 수 있어 감사하다"며, "40년간 보내주신 신뢰를 잊지 않고, 게보린의 브랜드 파워에 걸맞게 국민 건강 증진과 건강한 삶을 위한 일에 앞장서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